팩맨과 프리티 보이, 두 전설의 다른 행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