다가오는 월드컵 최종예선 조편성, 쉬운 길은 없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