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리안 좀비-스팅, '옥타곤 동반승리' 노린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