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PL 집어삼킨 맨시티, 전성시대 열렸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