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삼각편대 47득점' 대한항공, 최종전으로 간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