순항하는 홍명보호, 상승세 원동력 '젊은 피' 기용